한방울의 정성 | 구전녹용
본문 바로가기

한방울의 정성

Home  > 녹용이야기  > 한방울의 정성
43년간 오직 외길을 걸어온 편강의 기술력이 헛되지 않도록
마지막 남은 한 방울의 정성까지 모두 담았습니다.
여러분이 드시는 것은 원용과 재료 그리고 편강의 또 다른 이름인
정직과 신뢰입니다

아홉가지 귀한 재료를 이 한 팩에 모두 담았습니다

한약
한약
한약

포장에도 마음을 담아

포장재료로 사용되는 폴리프로필렌은 고온에서도 잘 변형되지 않아
보온병, 의료기구, 약품용기에 많이 사용되며
환경호르몬이 유출되지 않아 안전한 용기의 역할을 합니다.

할머니가 달여 주듯이

재료선별 이후에 가장 공을 들이는 과정입니다.
할머니가 사랑하는 손주를 위하는 마음으로
추출하는 과정동안 수시로 점검합니다.

엄격한 기준

전문가의 노련한 눈빛과 경험에 의해 러시아산 원용과
한국의 전통적인 아홉가지 재료가 선별됩니다.
추출하는 과정만큼 오랜 시간동안 재료를 확인하고 검사합니다.

편강한방연구소는 21세기 현대적 해석을 통해 녹용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합니다

6세기 신농본초경을 시작으로 16세기 동의보감에 이르기까지 녹용에 대한
수 많은 기록들이 시대를 따라 각종 문헌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편강한방연구소는 모든 사람이 즐겨 음용할 수 있는 녹용이 되도록 수천번의
실험과 연구를 아끼지 않았고 이에 녹용의 현대적 해석을 완성할 수 있었습니다.

6세기 신농본초경 16세기 동의보감 21세기 편강한방연구소

재료에 담긴 철학

한방

43년 편강의 기술력으로 찾은
배합의 황금비율

43년 편강의 기술력은 단순히 양질의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것만이 목적이 아닙니다. 완벽한 섭취를
위한 재료의 가장 이상적인 조화. 그것은 재료 본연에서
시작된다는 것을 편강은 알고 있습니다.
외줄보다 두 개의 줄이 낫고 삽겹줄이 그보다 더 낫듯이
하나의 구전녹용을 위해 각각의 재료들을 배합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입니다. 편강은 배합의 황금비율을
찾기 위해 귀한 재료를 아끼지 않고 수천 번의 실험을
하였습니다.

가장 한국적인 아홉가지 귀한재료와 녹용의 조화.
이것은 실리를 추구한다면 결코 배합할 수 없는
내용물입니다. 귀한 재료는 몸 속에서도 귀한 역할을
할 수 있어야 합니다. 그래서 재료가 중요한 것이고
재료의 조화는 더욱 중한 것입니다.

구전녹용이 다른 이유는 이처럼 사람을 향하고
재료 하나하나에 철학이 담겨있기 때문입니다.

깐깐한 제조공정

공정의 과정은 깐깐함 그 자체입니다. 재료 선별부터 출하까지
품질에 대한 일체의 양보도 없습니다.
동영상으로 확인해 보세요.

구전녹용은 왜 다를까요

편강이 꿈꾸는 건강한 녹용의 기준은
‘근본부터 다른’ 재료에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사슴의 품종과 생장환경, 유통과정까지
구전녹용은명품이 되기 위한 조건을 갖추고 있습니다.

구전녹용

아바이스크산 원용과 숙지황, 당귀, 천궁, 작약,
삽주, 복령, 감초, 황기, 생강, 대추
그리고 홍삼까지 구전녹용은 원기의
상징입니다.

구전녹용 이미지

구전녹용 순

아바이스크산 원용과 숙지황,당귀,천궁,작약
삽주,복령,감초,황기,생강,대추,홍삼까지
모두 넣었습니다. 그리고 초보자와 쓴 맛을
싫어하는 분을 위해 마련했습니다.

구전녹용 순 이미지

구전녹용 금지옥엽

아바이스크산 원용과 숙지황,당귀,천궁,작약
삽주,복령,감초,황기,생강,대추,홍삼의
아홉 가지 재료에 아이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아카시아 꿀을 더한 금지옥엽

구전녹용 금지옥엽 이미지
편강한방연구소
충청북도 제천시 바이오밸리2로 55(왕암동) / 대표 : 윤창중사업자 정보 확인
사업자 등록번호 123-24-95072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6-충북제천-0002호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한솔
Copyright © 2001-2013 편강한방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 이 사이트는 아모레퍼시픽의 아리따 글꼴을 사용하여 디자인하였습니다 ]
고객센터
02·3447·7777 1:1 문의하기
평일 09:00-18:00 / 토요일 09:00~17:00 / 점심시간 12:00-13:00
주말 및 공휴일은 1:1 문의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업무가 시작되면 바로 처리해 드립니다.
pkmall@pkmall.co.kr